신입은 처음이라… 뉴 구르미 Cyan의 일기⛅️ – 2편